연예 > 연예일반

'전설의 마녀', 시청률 14.5%로 출발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4-10-26 10:14:05  |  수정 2016-12-28 13:34:18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오제일 기자 = MBC TV 새 주말 특별기획 드라마 '전설의 마녀'가 주목받았다.

 26일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전날 방송된 '전설의 마녀' 첫 회는 시청률 14.5%를 기록했다.

 전작 '마마' 첫 회 시청률 9.6%보다 4.9% 포인트 높은 수치다. '마마'(24회)는 15.1%로 막을 내렸다.

 이날 방송에서는 '수인'(한지혜) '복녀'(고두심) '풍금'(오현경) '미오'(하연수)가 병원 장례식장 앞에서 우연히 만나는 장면이 그려졌다.

 '전설의 마녀'는 저마다 억울하고 아픈 사연을 갖고 교도소에 수감된 네 여자가 '공공의 적'인 신화그룹을 상대로 펼치는 설욕 과정을 담는다. 매주 토, 일요일 밤 9시55분 방송된다.

 한편 '전설의 마녀'와 동시간대 방송된 SBS TV 드라마 '끝없는 사랑'은 시청률 8.5%, KBS 2TV 교양프로그램 '거리의 만찬'은 시청률 2.8%로 집계됐다.

 kafka@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연예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