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산업/기업

동탄·송도 등 전국 각지 6곳에서 분양 시작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5-04-22 16:57:26  |  수정 2016-12-28 14:54:04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이승주 기자 = 4월 4째주에는 서울 광진구 등 전국 6곳에서 아파트와 오피스텔을 분양한다.

 서울에서는 24일 광진구 구의·자양 재정비촉진지구에 들어설 '래미안 프리미어팰리스' 오피스텔이 분양된다. 구의·자양재정비촉진지구는 38만여㎡부지에 2700가구를 수용하는 도심재정비사업지구다.

 자양4구역 도시환경정비사업조합이 분양하는 '래미안 프리미어팰리스'는 지하4층~지상29층 2개동 규모로 아파트 264가구와 오피스텔 55실 총 319가구로 구성된다. 일반분양은 34~65㎡ 51실이다.

 지하철 2호선 구의역과 2·7호선 환승역인 건대입구역도 가깝다. 분양홍보관은 서울 광진구 자양로 75에 들어선다. 내달 6일 청약신청을 시작한다. 당첨자발표는 7일, 계약은 8일이다.

 수도권에서는 동탄1신도시와 인천 송도국제도시에서 물량이 공급된다.

 동탄1신도시에서는 23일 힘찬걸설의 '동탄 헤리움' 오피스텔이 분양한다. '동탄 헤리움'은 지하3층~지상20층 오피스텔 956실 규모다. 전용면적 ▲20㎡ 488실 ▲21㎡ 378실 ▲25㎡ 90실로 구성된다.

associate_pic
 삼성반도체 화성사업장과 걸어서 출퇴근이 가능하다. 경부고속도로 동탄IC와 지하철1호선 병점역, 서동탄역도 이용할 수 있다. 2016년에는 KTX동탄역이 개통될 예정이다.

 송도국제도시에는 첫 지역조합아파트 분양이 지난 21일 시작됐다. 이날 오픈한 홍보관에는 첫날에만 5000여명이 몰렸다. 2708가구 모집에 1500여 가구가 신청했다.

 '송도 포레스트카운티'는 지역주택조합사업의 문제로 지적되는 토지확보를 완료했고, 자금관리는 국제자산신탁에 위탁해 투명성을 높였다. 조합원 가입자격은 서울,인천, 경기 6개월 이상 거주자 중 무주택자나 전용면적 85㎡이하의 주택 1채 이하를 소유한 세대주다. 가계약금 300만원 선착순 접수다. 홍보관은 인천 연수구 센트럴로 123번지에 위치한다.

  충남 공주시에서는 금성백조주택이 시공하는 '공주 금성백조 예미지'가 24일 모델하우스를 오픈한다. '공주 금성백조 예미지'는 지하 2층~지상 15층 8개동 규모로 59㎡ 중소형 423가구로 구성된다.

 구도심 중동과 신도심 신관동으로의 접근성이 뛰어나다. KTX공주역이 이달 개통되면 전국 각지로 이동할 수 있다. 망월산과 두리봉, 금강 등 녹지도 풍부하다. 모델하우스는 충남 공주시 웅진동 223-2에 위치한다. 청약접수는 1순위 29일, 2순위 30일이다. 당첨자 발표는 5월8일이다.

associate_pic
 광주에는 '소촌동 모아엘가 에듀퍼스트'가 24일 모델하우스를 개관한다. '소촌동 모아엘가 에듀퍼스트'는 지하 1층~지상 15층 4개동 규모로 전용면적 59㎡ 233가구로 구성된다.

 무진대로, 상무대로를 타고 주변 수완지구, 선운지구로 이동가능하고 광주1호선 송정공원역도 가깝다. 지난 2일 개통한 호남고속철도 KTX송정역을 이용해 서울까지 1시간30여분만에 도착할 수 있다. 모델하우스는 광주 북구 중흥동 323-5번지에 위치한다. 28일 청약1순위, 30일 2순위 접수를 시작한다. 당첨자 발표는 5월8일 계약은 13일~15일이다. 입주는 2017년 6월 예정이다.

 경남 거제시에는 신화종합건설㈜이 '거제 옥포 신화 더 블루'오피스텔을 분양 중이다. 이미 80% 분양이 완료됐으며 현재 2차 회사보유분 선착순 분양을 진행하고 있다.

 '거제 옥포 신화 더 블루' 오피스텔은 지하 2층~지상 20층 1개동 규모로 전용면적▲35㎡ 19실 ▲55㎡ 103실로 구성된다. 부산~거제간 거가대교 송정IC가 가까워 부산까지 40분대 진입이 가능하다. 시내버스 5개 노선과 급행 1개 노선이 있다. 모델하우스는 경남 거제시 수월동 1043-47번지에 있다. 입주는 2016년 10월 예정이다.

 joo47@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경제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