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정치일반

홍용표 "北 비핵화로 가는 뼈아픈 조치 취할 것"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6-02-08 18:43:23  |  수정 2016-12-28 16:34:59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손정빈 기자 = 홍용표 통일부 장관은 8일 북한의 장거리 미사일 발사와 관련, "북한이 뼈아픈 대가를 치르게 해 비핵화로 향하게 하는 조치를 검토하고 있다"고 밝혔다.

 홍 통일장관은 북한의 장거리 미사일 발사로 안해 이날 오후 국회에서 열린 외교통일위원회 긴급 현안보고에 참석해 이 같이 말하며 "모든 가능한 조치를 검토 중"이라고 덧붙였다.

 홍 장관은 '개성공단이 북한에 대한 시혜라고 생각하느냐' '개성공단을 폐쇄하려는 게 아니냐' 등 질문에 "지금 초점을 모으고 있는 것은 어떻게 하면 북한이 변화할 수 있도록 국제사회와 함께 압박하는 것이지, 시혜냐 아니냐 이런 문제는 아니다"고 답했다.

 그는 또 "남북협력을 위해 개성공단 사업을 했으나 북한의 계속된 위협으로 긴장이 고조되고, 국민 신변안전이 위험한 상태"라며 "북한의 잘못된 행동을 바로잡기 위해 제재 차원의 고려도 필요하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jb@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정치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