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시

크래프톤, 1분기 영업익 3524억…'배그 모바일' 효과

영업익, 전년 대비 256% 증가...엔씨보다 많아 모바일 게임 매출 4215억…亞지역 매출 88.9% IPO 추진 탄력 기대…신작 '엘리온' 개발중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05-21 00:05:00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오동현 기자 = 기업공개(IPO)를 추진하는 크래프톤이 올해 1분기 사상 최대 실적을 달성했다.

20일 금융감독원에 공시된 분기보고서에 따르면 크래프톤은 1분기 연결기준 매출 5082억원, 영업이익 3524억원을 기록했다. 이는 전년 대비 각각 99%, 256% 증가한 규모다.

1분기 영업이익만 놓고 보면 국내 주요 게임사 중 넥슨(4540억원) 다음으로 많다. 엔씨소프트(2414억원)와 넷마블(204억원)을 능가했다.

부문별 매출은 모바일 4215억원, 온라인 719억원, 콘솔 113억원, 기타 3억원 등이다. 모바일 게임 매출이 전년 대비 509% 증가하면서 전체적인 매출 상승을 견인했다. 반면 온라인 게임 매출은 전년 대비 54.8% 줄었다.

지역별 매출은 한국 214억원, 아시아 4518억원, 북미/유럽 308억원, 기타 13억원이다. 아시아 지역 매출 비율이 88.9%로 대부분을 차지했다.

크래프톤은 펍지, 레드사하라 등 게임 제작 스튜디오들의 연합체다. 펍지의 대표작 '배틀그라운드' IP(지적재산권)가 모바일에서도 인기를 이어간 것이 이번 실적 상승에 가장 큰 역할을 했다.

크래프톤은 '배틀그라운드'의 성공을 발판 삼아 IPO를 추진하고 있다. 지난 3월 출시한 모바일 RPG '테라 히어로'와 현재 개발 중인 PC MMORPG '엘리온'을 앞세워 추가 성장을 도모하고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odong85@newsis.com

※ 빅데이터MSI는 투자 참고용이며, 투자 결과에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주식시장에서는 다양한 국내외 변수가 존재하기 때문에 한 지표로만 판단하면 뜻하지 않은 결과를 초래할 수 있습니다.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2029.6 ▲1.06
MSI 심리레벨 Lv3 ▼1
  • 7매우좋음
  • 6좋음
  • 5약간좋음
  • 4보통
  • 3약간나쁨
  • 2나쁨
  • 1매우나쁨

버즈워드

더보기
버즈워드 등장횟수 증감
1 서비스 6,715 ▲488
2 고객 6,198 ▲2,257
3 금지 4,935 ▼161
4 상품 4,048 ▲1,729
5 제공 3,940 ▲431
6 개발 3,369 ▼1,633
7 최대 3,174 ▲758
8 기술 2,976 ▼2,130
9 지원 2,918 ▲346
10 경제 2,905 ▼29

실시간 주요지수

KOSPI 2029.60   1.06  
KOSDAQ 713.68   4.93  
KOSPI200 268.32   0.03  
국고채(5년) 1.100   0.029  
CD(91일) 0.810   0.000  
달러-원 1238.50   1.10  
엔-원 1154.95   8.00  
유로-원 1376.91   12.21  
정보제공 코스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