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사회일반

대한적십자사, 일본 의료진과 원폭피해자 대상 건강상담 실시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7-06-12 13:24:41

【서울=뉴시스】박주성 기자 = 대한적십자사가 12일 오전 서울 중구 서울유스호스텔에서 일본의 원폭전문 의료진들과 함께 서울, 경기, 인천, 강원에 거주하는 원폭피해자 310명을 대상으로 건강상담을 진행하고 있다.

 한-일 양국 정부로부터 원폭피해자 복지사업을 위임받은 대한적십자사는 현재 2380여명에 달하는 한국인 원폭피해자들에게 진료비, 원호수당 지급 등 각종 지원업무 진행하고 있다. 2017.06.12.

 park7691@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