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 > 경남

폭우에 뜷려버린 창녕 낙동강 제방...피해 잇달아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08-09 17:42:11

[창녕=뉴시스] 안지율 기자 = 9일 오전 4시께 경남 창녕군 이방면 우산마을 인근 낙동강 본류 제방 30m가 유실돼 인근 장천리 구학·죽전마을 등 2개 마을이 침수됐다. 이날 마을이 침수되면서 주민 156명이 인근 초등학교로 대피했으며, 인명 피해는 발생하지 않았다. (사진=경남도 제공) 2020.08.09.

 photo@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정치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