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 국제일반

브라질 습지 화재, 사체로 남은 악어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09-15 11:14:01

[판타나우(브라질)=AP/뉴시스]14일(현지시간) 브라질 마토 그로소주 판타나우 습지의 트란스판타네이라 주변을 휩쓴 화재로 악어 한 마리가 죽어 있다. 지구촌 최대 습지인 브라질 판타나우 습지대가 화재로 국립공원 몇 곳을 휩쓸며 불에 타고 있어 이로 인한 생태계 피해가 심각한 상황이다. 2020.09.15.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정치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