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 국제일반

"태국은 국민의 것" 선언 명판, 설치 하루 만에 사라져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09-21 12:31:10

[방콕=AP/뉴시스]21일(현지시간) 태국 방콕의 수남루앙 광장에 전날 민주화 시위대가 설치했던 놋쇠 명판이 사라지고 바닥에 흔적만 남아 있다. 태국 민주화 시위대가 20일 "태국은 한 개인의 것이 아니라 국민의 것"이라고 선언하는 놋쇠 명판을 이 광장에 설치했지만 24시간이 채 지나지 않아 사라졌다. 2020.09.21.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정치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