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바위틈에 빠진 개 "저 좀 구해주세요"

등록 2021.10.14 08:58:05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뉴욕=AP/뉴시스] 13일(현지시간) 미국 뉴욕 주립 공원이 제공한 사진에 뉴욕에 있는 미네와스카 주립공원 보호구역 내 좁은 바위틈에 빠진 12살 개 '리사'가 배관용 카메라를 통해 모습을 보인다. '리사'는 주인과 산책 중 좁은 틈새에 빠져 5일 동안 음식과 물 없이 지내다가 동물 구조대원에 구조됐으며 건강에는 이상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2021.10.14.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