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정치일반

쪼개진 潘심…반사모, 홍준표 vs 반딧불이, 안철수 지지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7-04-03 21:13:52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이현주 채윤태 기자 = 반기문 전 유엔 사무총장의 양대 지지모임인 '반딧불이'와 '반사모'가 3일 각각 안철수 전 국민의당 대표와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선 후보에 대한 지지를 표명하며 두 갈래로 갈라졌다.

 김성회 반딧불이 회장은 이날 뉴시스와 통화에서 "다함께 마음이 모인 분들은 함께 안 전 대표를 지지하기로 했다"며 "주요 임원진 30명 정도"라고 밝혔다.

 김 회장은 "반딧불이 이름으로 표명하는 건 선거법 위반이라고 선관위에서 연락이 와서 주요 임원진 중심으로 가자는 것"이라며 "안 전 대표가 본선 캠프를 만들면 우리는 국민의당과는 결이 다른 사람들이니까 국민대통합추진본부 형태로 후보 직속으로 활동할 것"이라고 말했다.

 반면 반사모연대는 이날 여의도 자유한국당 당사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반 전 총장의 불출마 선언 후 대한민국의 정통성을 이어줄 대선후보를 선택했다"며 홍 후보를 지지하고 나섰다.

 이들은 "5월9일 치러지는 선거에서 반드시 승리해 자유민주주의와 시장경제질서를 지켜내고 국론을 하나로 모아 대한민국의 미래를 힘차게 열어 서민이 행복한 나라를 만드는 데 일조하고, 자유민주주의 통일 구현에 이바지하고자 한다"고 지지선언의 취지를 밝혔다.

 오준기 반사모연대 사무총장은 "반 전 총장도 (홍 후보 지지선언을) 알고는 계신다"며 "특별한 코멘트는 없으셨다"고 말했다.

 lovelypsyche@newsis.com
 chaideseul@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정치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