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 > 인천

제21회 부천국제영화제, 개막식 사회자 장나라·정경호 확정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7-07-11 10:47:57
·【부천=뉴시스】정일형 기자 = 제21회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이하 BIFAN)는 13일 성대한 영화제의 시작을 알리는 개막식 사회자로 배우 장나라와 정경호를 확정했다고 11일 밝혔다.

 장나라는 '오! 해피데이'(2003)로 영화계에 데뷔해, 한중합작 영화 '폴라로이드'(2015), 드라마 '학교 2013'(2012), '운명처럼 널 사랑해'(2014), '너를 기억해' (2015) 등 스크린과 TV를 넘나들며 한국과 중국에서 활발한 활동을 펼쳐왔다.

정경호는 영화 '거북이 달린다'(2009), '롤러코스터'(2013), '그리울 련'(2015)을 비롯해 드라마 '순정에 반하다'(2015), '미씽나인'(2017) 등 스크린과 TV를 넘나들며 다양한 배역의 연기를 소화해 내고 있는 다재다능한 배우다.

드라마 '한번 더 해피엔딩'(2016)에서 연기 호흡을 맞춘 바 있는 두 사람은 BIFAN 개막식을 통해 환상의 조합을 선사할 예정이다.

개막식에 앞서 오후 6시 10분부터 진행되는 레드카펫 행사에는 영화계 인사들이 총출동해 21회 BIFAN의 개막을 축하할 예정이다.
 
 개막식을 시작으로 58개국 288편(월드프리미어 62편)의 판타스틱 영화로 관객들의 한여름을 판타지아로 물들일 제21회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는 7월 13~23일 11일간 부천시 일대에서 열린다.

 jih@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전국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