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사회일반

'유전자치료 신약개발' 김선영 교수 녹조근정훈장 수상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7-12-13 06:00:00
associate_pic

 2017 보건의료기술진흥 유공자 정부포상 시상

【세종=뉴시스】이인준 기자 = 보건복지부는 13일 서울 상암동 중소기업 DMC타워에서 '2017년 보건의료기술진흥 유공자 정부포상 시상식'을 개최한다.

 이날 김선영 서울대 자연과학대 교수(사진) 등 올해 보건의료 분야에 탁월한 성과를 낸 총 40인에 대해 정부포상이 실시된다.

 김 교수는 국내 최초로 학내 벤처기업을 설립·투자 유치하는 등 바이오기술 사업화 성공 모델을 제시하고, 우리나라가 당뇨병성 신경병증, 허혈성 당뇨병성 족부궤양에 대한 유전자 치료제 개발로 글로벌 신약 분야에서 선두 지위를 확보하는데 크게 기여한 공로로 녹조근정훈장을 받는다.

 또 에이스메디칼(주) 이종우 대표이사가 세계 최초 일회용 PCA(자가통증조절기)를 개발한 공로로 국민포장, 백순명 교수(연대 의료원)가 유방암과 대장암에 대한 임상학적 맞춤치료의 기반을 마련한 공로로 대통령표창을 수상한다. 국무총리 표창 수상자는 서울성모병원 양철우 교수, 삼성서울병원 김종원 교수로 결정됐다.

 한편 올해 제16회를 맞은 유공자 정부포상은 보건의료 분야 최고의 전통과 권위가 있는 상으로서, 우리나라  연구자 및 보건산업 육성·진흥에 공적이 있는 사람들을 발굴해 시상한다.

 ijoinon@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사회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