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연예일반

[입장전문] '반려견 사고' 박유천 "원만히 해결할 것"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8-01-17 13:59:24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이재훈 기자 = 자신의 반려견에 물린 지인으로부터 고소를 당한 가수 겸 배우 박유천이 17일 사실관계를 파악한 후 원만히 합의해나가겠다고 밝혔다.

◇다음은 입장 전문

2011년 박유천의 집에 당시 매니저의 지인인 고소인이 찾아와 개를 구경하고자 베란다로 나갔다가 공격을 당하게 됐습니다. 견주인 박유천은 매니저와 함께 지인의 병원에 방문하여 사과하고 매니저를 통해 치료비를 지불했습니다.

지난 주 고소인이 12억을 배상하라는 내용증명을 보내왔고 오늘 고소 접수 사실을 알게 됐습니다. 박유천은 그간 고소인이 지속적인 치료를 받은 부분 등 7년 동안 연락을 받은 적이 없었기 때문에 고소인이 내용증명으로 보내온 내용을 가족들과 파악하고 있습니다. 경찰 조사를 통해 경위를 파악하고 사실관계 확인 후 원만히 해결할 수 있도록 하겠습니다.

 realpaper7@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많이 본 뉴스

연예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