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 문화일반

성추행 한명구, 출연 예정 '에어콘 없는 방' 공연 취소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8-02-27 15:16:34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연극 '에어콘 없는 방'. 2017.09.24. (사진 = 서울문화재단 남산예술센터 제공)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이재훈 기자 = '성추행 논란'에 휘말린 배우 한명구가 출연 예정이던 남산예술센터 2018 시즌 프로그램이자 극단 백수광부의 '에어콘 없는 방'이 취소됐다.

남산예술센터를 운영하는 서울문화재단은 27일 "극단 백수광부는 공연에 참여하는 배우 및 제작 스태프들과 함께 해당 사실에 대해 논의 후 공연제작 중단 의사를 밝혀왔고, 남산예술센터도 내부 논의를 거쳐 공연을 최종 취소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지난 23일 성추행 의혹에 휩싸인 한명구는 극단 백수광부에 오는 5월17일부터 6월3일까지 공연 예정이던 '에어콘 없는 방' 하차 입장을 밝혔다.

남산예술센터는 "남산예술센터와 극단 백수광부는 배우를 교체해 공연을 강행하는 일이 중요한 것이 아니라, 제작을 중단하고 지난 제작 과정 속에 발생한 문제는 없었는지 점검하는 일이 우선시돼야 한다고 판단했다"고 전했다.

즉 "최근 연극계에서 일어난 성추행, 성폭력 사태에 대해 극장과 극단 모두 성찰하는 숙고의 시간을 먼저 갖고자 한다"면서 "공연을 기다리셨을 관객들에게 실망과 불편을 끼쳐 진심으로 죄송하다는 말씀을 드린다"고 했다.

또한 남산예술센터는 제작문화를 되돌아봤다면서 "지난해부터 시즌 프로그램 협력극단과 함께 진행한 성희롱·성폭력 예방 교육을, 올해는 구체적인 실천으로 이어질 수 있도록 교육 내용을 보완하겠다"고 전했다. 아울러 "극단과 극장이 함께 노력해야 할 성희롱·성폭력 예방 지침을 마련하겠다"고 덧붙였다.

이와 함께 남산예술센터는 이제 그동안 제작한 작품들의 제작 과정을 돌아보고 재점검하고자 한다면서 최근 성추문 사태와 관련 남산예술센터에서 발생한 사례를 알고 계신다면 남산예술센터(nscenter@sfac.or.kr)로 연락해달라고 했다.

남산예술센터는 “연극계 성폭력 사태에 대해 남산예술센터 역시 통감하며, 공연 제작문화를 개선해 나갈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realpaper7@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많이 본 뉴스

문화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