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 > 제주

'아트마켓의 진수'… 제주해비치아트페스티벌 6월18∼21일 개최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8-05-28 10:59:09
부스전시 단체 규모를 기존 150여 개에서 180여 개로 확대
아트마켓 180여개 단체 부스개설 …참가자 역다 최다 1900명
associate_pic
【제주=뉴시스】강정만 기자 = 한국문화예술회관연합회(회장 김혜경)는‘제11회 제주해비치아트페스티벌’을 오는 6월18일부터 21일까지 제주 주요 지역 및 공연장, 해비치 호텔&리조트 제주에서 개최한다고 28일 밝혔다.  사진은 포스터. 2018.0528 ( 사진= 한국문화예술회관연합회 제공) photo@newsis.com
【제주=뉴시스】강정만 기자 = 한국문화예술회관연합회(회장 김혜경)는 ‘제11회 제주해비치아트페스티벌’을 오는 6월18일부터 21일까지 제주 주요 지역 및 공연장, 해비치 호텔&리조트 제주에서 개최한다고 28일 밝혔다. 

올해는 공연예술단체와 관계자의 의견을 적극 반영해  부스전시 단체 규모를 기존 150여 개에서 180여 개로, 쇼케이스를 20개에서 25개로 확대해 마켓의 역할을 강화했다. 행사 개최측은 참가자는 역대 최다인 1900명이 될 것으로 전망했다.

매년 3개국 이상 참여하는 국제적 행사로 발전한 제주해비치아트페스티벌은 올해 주한중국문화원 등 5개국 해외 문화원, 호주 퍼스국제아트페스티벌 등 해외 페스티벌의 참여로 역대 최대 국제교류의 장이 될 전망이다.

‘아트마켓’은 18~20일 열린다. 18~19일에는 국내 예술단체와 문화예술 관련 기관 등 180여 개 단체의 부스전시가 열리고, 19~20일에는 25개 단체의 쇼케이스가 마련된다.

제주 전역에서 진행되던 부대행사인 제주인(in) 페스티벌-프린지는 지역 집중화를 위해 서귀포시 표선면을 중심으로 진행한다. 4~21일 서귀포예술의전당 등 제주도 내 주요 공연장에서 연극 ‘두 영웅’ 등 4개의 초청작을 선보이고, 14~24일 10여 곳에서 25개 단체가 50회 공연을 펼치는 프린지가 마련된다.

교류협력 네트워킹에서는 19일 문예회관과 아트마켓 참가단체 간 소통의 자리인 협업 라운드테이블, 20일 문예회관 생태계 혁신 방안 및 문화예술의 발전 방안에 대해 논의하는 제주공연예술포럼이 진행된다.

개막식은 18일 오후 6시 해비치 호텔&리조트 제주에서 펼쳐진다. 바리톤 고성현과 소리꾼 고영일의 만남, 2018 평창 동계패럴림픽 폐막공연의 감동을 그대로 이어올 SOUL: 打(소울타), 제주프라임필오케스트라가 무대에 오른다. 문예회관과 단체 간의 자유로운 소통을 위한 DJ파티도 마련돼 있다.

개막 이틀 전인 16일 오후 4시 제주아트센터에서는 ‘전야제’가 열린다. 한국공연관광협회가 ‘한국 공연예술 페스티벌’을 주제로 무대를 꾸밀 예정이다. 19~20일 해비치 호텔 야외정원에서는 ‘공연예술영화제’를 열어 뉴욕메트오페라를 상영한다.

associate_pic
【제주=뉴시스】강정만 기자 = 한국문화예술회관연합회(회장 김혜경)는‘제11회 제주해비치아트페스티벌’을 오는 6월18일부터 21일까지 제주 주요 지역 및 공연장, 해비치 호텔&리조트 제주에서 개최한다고 28일 밝혔다.  사진은 포스터. 2018.0528 ( 사진= 한국문화예술회관연합회 제공) photo@newsis.com
이 페스티벌은 제주특별자치도, 한국문화예술위원회와 공동 주최하고, 문화체육관광부, 현대자동차그룹, JIBS가 후원한다.

지난해 페스티벌은 2만여 명의 참가와 220억여원의 경제적 효과를 거둔 것으로 집계됐다. 첫해 참가인원에서 약 20배 늘었으며, 10년간 경제적 효과는 약 1000억원에 달한다.

자세한 사항은 제주해비치아트페스티벌 공식 누리집(http://www.jhaf.or.kr)과 페이스북(www.facebook.com/jejuhaevichiartsfestival)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kjm@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전국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