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일본 증시, 美보호주의 우려에 대폭 반락...2개월반래 최저

등록 2018.07.02 15:43:57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이재준 기자 = 일본 도쿄 증시는 2일 미국 보호주의에 대한 경계심이 투자 심리를 악화하면서 대폭 반락해 마감했다.

닛케이 225 지수(닛케이 평균주가)는 지난달 29일 대비 492.58 포인트, 2.21% 급락한 2만1811.93으로 폐장했다.

지수는 4월13일 이래 2개월 반만에 저가권으로 주저앉았다.

중국 증시를 비롯한 아시아 증시 약세와 미국 주가지수 선물이 시간외 거래에서 하락한 것도 매도를 불렀다.

북한 비핵화가 순조롭게 진행하지 않을 것이라는 보도 역시 한반도 정세를 둘러싼 지정학적 리스크를 의식하게 만들면서 장에 부담을 주었다.

TOPIX는 주말보다 35.60 포인트, 2.1% 밀려난 1695.29로 3월28일 이래 1700대를 밑돌며 거래를 마쳤다.

소매주와 식료품주, 육상운송주, 의약품주 등 내수 관련 종목이 하락했다.

도쿄 증시 1부 거래액은 2조2992억엔(약 23조2570억원)을 기록했다.

 yjjs@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