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시흥 '선사시대 먹거리 만들기' 체험 큰 호응

등록 2018.08.01 11:18:15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시흥=뉴시스】수도권취재팀 = 경기 시흥시가 여름방학을 맞아 기획한 ‘선사시대 먹거리 만들기’ 프로그램이 지역주민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고 있다.

1일 시에 따르면 ‘선사시대 먹거리 만들기’는 선사시대의 도구와 토기, 식재료를 활용하여 직접 먹거리를 만들어보는 체험프로그램이다. 오전 수업은 빗살무늬토기, 반달돌칼 등 유물 모양 쿠키를, 오후 수업은 도토리 가루를 활용한 푸딩을 만든다.

수강생들은 “선사시대의 식문화를 배울 수 있어 신기했다”, “갈돌과 갈판으로 직접 가루를 내고 유물 모양으로 반죽하는 과정이 즐거웠다” 며 프로그램에 대해 높은 만족도를 보였다.

프로그램은 오는 8일까지 평일 2회, 오전(10:00~12:00)과 오후(14:00~16:00)에 운영된다. 참가비는 무료로, 1회당 7가족이 참여할 수 있다. 초등학생을 포함한 관내 3~4인 가족이면 누구나 신청이 가능하다.

이밖에도 오이도 선사유적공원에서는 시민이 직접 강사로 참여해 체험프로그램을 기획·운영하는 ‘시민 전문 강사’, 유아 단체를 대상으로 한 ‘오이도 생태체험'’, 초등학생․중학생 단체를 대상으로 한 ‘진로체험'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프로그램 접수와 관련한 자세한 사항은 시흥시청 홈페이지(www.siheung.go.kr) 모집정보 게시판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인터넷 접수를 통해 참여가 가능하다.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