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도권 > 서울

5호선 동대문역사문화공원역 환승통로 21일 재개통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8-09-17 06:00:00
노후 자동계단 교체 공사 2개월 만에 조기 완공…예정일보다 40일 앞당겨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전진환 기자 = 지하철 운영사인 서울교통공사는 오는 18일부터 10월31일까지 서울 지하철 동대문역사문화공원역 4-5호선간 에스컬레이터 전면 교체를 위해 환승통로를 폐쇄한다고 밝혔다. 환승통로만 막는 것이라, 5호선에서 승하차는 가능하며, 2-4호선간 환승통로도 그대로 운영된다.  11일 오전 서울 동대문역사문화공원역 2호선에서 4호선으로 갈아타는 환승통로에 폐쇄를 알리는 안내문이 붙어 있다. 2018.07.11.  amin2@newsis.com
【서울=뉴시스】박대로 기자 = 서울 지하철 동대문역사문화공원역 5호선과 2·4호선간 환승이 21일 첫차부터 정상적으로 이뤄진다.

 서울교통공사(사장 김태호)는 5호선 동대문역사문화공원역 환승통로를 21일 재개통한다고 17일 밝혔다. 노후 자동계단(에스컬레이터) 교체 공사를 위해 환승통로를 폐쇄한지 2개월여만이다.

 앞서 서울교통공사는 7월18일부터 10월31일까지 환승통로를 폐쇄한다고 공고했지만 개통 예정일보다 40일 앞당겨 조기 개통된다.

 공사는 공기 단축을 위해 전사적 협력 체계를 구축했다. 또 기존 자동계단 교체 공사와 비교해 작업 인력을 1.5배로 늘렸다.

 공사는 안전성 검증을 강화했다고 밝혔다. 시운전 기간은 보통 3일이지만 이번에는 11일로 연장했다. 이 기간 동안 직원 50여명이 미리 탑승해 장애 발생 유무를 직접 확인했다. 예비준공검사 시 검사 인력을 2배 늘렸다.

 공사 관계자는 "환승통로 폐쇄에 따른 시민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안전을 최우선으로 조기 완공에 최선을 다 했다"며 "지난 두달 동안 무더운 날씨에 불편함을 감수하고 공사에 적극 협조해주신 시민 여러분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라고 말했다.

 daero@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많이 본 뉴스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