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도권 > 인천

인천공항에 장애인 바리스타 운영 '스윗에어 카페' 오픈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8-12-07 15:21:11
공사·푸르메재단·파리크라상 지난 10월 협력 체결
장애인바리스타 총 5명…푸르메재단 정규직 채용
associate_pic
【인천공항=뉴시스】홍찬선 기자 = 7일 인천공항 제2여객터미널(T2) 1층 입국장에 오픈한 장애인 고용매장 ‘스윗에어카페’에서 이용객들이 음료를 주문하고 있다. 2018.12.07.(사진=인천공항공사 제공) photo@newsis.com
【인천=뉴시스】홍찬선 기자 = 장애인 바리스타가 직접 운영하는 카페가 인천공항 제2여객터미널(T2) 입국장에 문을 열었다.

매장명은 '스윗에어(Sweet Air)카페'로 장애인들의 행복한 삶과 자립을 돕는 기분 좋은 일터라는 의미가 담겨 있다.

인천공항공사는 취약계층의 일자리 창출을 위해 장애인 직원들이 근무하는 '스윗에어카페' 영업을 7일 시작했다고 밝혔다.

공사는 지난 10월 파리크라상, 푸르메재단과 함께 장애인 일자리 지원사업을 위한 공동 협약을 체결하고, 장애인 바리스타가 운영하는 카페가 인천공항에서 성공적으로 오픈할 수 있도록 협력해왔다.

스윗에어카페에서 근무하는 장애인 바리스타 5명은 모두 푸르메재단 소속 정규직으로 채용됐다.

장애인 직원들은 카페에서 음료를 직접 만들고 쿠키 등 간단한 베이커리와 떡, 전통차 등 다양한 메뉴를 합리적인 가격에 제공할 예정이며, 카페는 연중무휴로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운영된다.
associate_pic
【인천공항=뉴시스】홍찬선 기자 = 7일 인천공항 제2여객터미널(T2) 1층 입국장에 문을 연 장애인 고용매장 스윗에어카페. 2018.12.07.(사진=인천공항공사 제공) photo@newsis.com
공사 임남수 여객서비스본부장은 "스윗에어카페를 통해 앞으로도 취약계층에게 꿈과 희망을 줄 수 있는 사업을 적극적으로 추진해 사회적 가치 실현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장애인 바리스타 이장규(26)씨는 "다양한 여행객들에게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는 공항에서 일하게 돼 기쁘다"며 "맛있는 커피를 손님들에게 대접해 행복을 선물하고 싶다"고 말했다.

mania@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