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산업일반

자동차업계 "산업부 車부품산업 활력제고 방안, 환영"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8-12-18 14:22:12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박주연 기자 = 자동차업계가 산업통상자원부의 '자동차 부품산업 활력제고 방안'에 대해 환영의 뜻을 나타냈다.

한국자동차산업협회와 한국자동차산업협동조합은 18일 공동 입장문을 내고 "이번 발표는 지난달 14일 '자동차산업발전위원회'에서 업계가 건의한 자동차산업 위기극복 대책에 대한 후속 조치의 일환"이라며 "매우 시의적절한 조치"라고 밝혔다.

자동차산업협회 등은 "부품업계 유동성 위기 해소를 위한 3조5000억원 이상의 자금 지원과 정책금융기관 담당자 면책은 자금난에 고전하고 있는 부품업계에 실질적인 도움이 될 것"이라며 "개별소비세 감면 6개월 연장·노후 경유차 폐차시 세제 지원 등 내수 확대를 통한 부품기업들의 일감 확보 지원, 친환경차 보급목표 상향, 충전인프라 확대 등은 산업 안정화를 통한 위기 극복과 함께 미래 경쟁력 확보에 도움이 될 것"이라고 기대했다.

협회 등은 "이번 정부 지원을 계기로 현재 자동차산업의 실적 악화, 경영 위기, 고용 감소, 산업생태계 붕괴 등으로 이어지는 악순환의 고리를 끊고 새로운 도약의 기반을 마련할 수 있을 것"이라며 "업계는 정부 지원에 대한 화답으로 상생협력 강화, 국내 투자 확대, 협력적 노사관계로의 발전 등에 더욱 노력을 기울여 우리 자동차산업이 계속해서 발전해 국내 산업발전과 일자리 유지·확대에 기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앞서 산업부는 18일 일시적 유동성 위기를 겪고 있는 자동차 부품기업들에게 3조5000억원 이상을 지원하고, 부품기업이 미래차 경쟁력을 확보하도록 '미래차 핵심부품 개발' 등에 2조원을 투자하는 '자동차 부품산업 활력제고 방안'을 확정·발표했다.

 pjy@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산업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