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도권 > 서울

서울9호선 개통 10주년…사망사고 0건 기록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07-22 11:15:00
10년간 누적 승객 13억명…4500만㎞ 운행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서울지하철 9호선 개통 10주년…13억 명 실어 날랐다. 2019.07.22. (그림=서울시 제공)
【서울=뉴시스】박대로 기자 = 24일 개통 10주년을 맞는 지하철 9호선에서 그간 사망사고가 단 1건도 발생하지 않았다.

22일 서울시에 따르면 시 도시철도 최초의 민간투자사업으로 시작된 9호선은 교통이 낙후됐던 강서지역을 중심권과 연결했다. 2009년 7월24일 9호선 개통 후 서울 동·서지역은 1시간 생활권이 됐다.

급행열차 이용시 김포공항역부터 중앙보훈병원역까지 54분만에 이동이 가능해졌다. 9호선은 인천 동부·경기 김포 등 인근지역 교통수요까지 분담했다.

2009년부터 현재까지 13억명이 9호선을 이용했다. 누적 수송거리는 4500만㎞다. 이는 서울·부산(800㎞)을 5만6250번 왕복한 것과 같은 거리다.

하루평균 수송인원은 개통 첫해 21만명을 시작으로 최근 50만명까지 증가했다.

9호선은 10년간 단 1건의 사망사고 없이 안정적으로 운행됐다고 시는 밝혔다.

9호선은 도시철도 최초로 '지하철 보안요원'을 운영했다. 9호선은 또 개통 시부터 전 역사에 승강장 안전문(PSD)을 설치·운영해 승강장 사고를 예방했다.

아울러 9호선은 국내 최초로 통합관제시스템과 망내 전용 무전기을 도입해 유사시 신속대응체제를 마련했다.

9호선은 이달부터 시행사 직영운영을 통해 시행사-운영사-유지보수회사로 이어지는 다단계 운영구조를 해소했다.

황보연 도시교통실장은 "지난 10년간 9호선을 이용해주신 시민여러분께 감사드리며 앞으로도 안전하고 편리한 9호선이 되기 위해 시행사와 함께 노력하겠다"며 "지난해 12월 급행열차를 모두 6량화한 것과 더불어 이른 시일 내에 일반열차도 6량화 작업을 완료해 혼잡도를 개선하고 이용승객 만족도를 높이겠다"고 밝혔다.


daero@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