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산업일반

무협, 말레이시아서 '한국 식품 수출 상담회' 개최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10-06 06:00:00
지난 3~6일 진행...해양수산부 공동
韓기업 15개사·현지 기업 35개사 참가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박민기 기자 = 한국무역협회는 지난 3~6일(현지 시간) 해양수산부와 공동으로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에서 '한국 식품 수출 상담회 및 판촉전'을 개최했다고 6일 밝혔다.

국내에서는 수산식품·가공식품 기업 15개사가 참가했고 현지 바이어로는 이온(AEON) 백화점, 이세탄 백화점, 동남아 1위 다단계마케팅 기업인 코스웨이 등 대형 유통기업과 코리아말레이시아트레이드(KMT), 레인힝그룹(LH) 등 현지 식품 전문 수입업체, 요식업 체인점까지 35개사가 참가했다.

지난 3일 개최된 수출상담회에서는 113건, 720만 달러 상당의 상담이 이뤄졌다.

상담회에 참가한 떡볶이 제조업체 아임디앤엘의 정경조 대표는 "말레이시아 유통 대기업, 식품 전문 수입업체 2개사와 구체적이고 긍정적인 논의가 이뤄져 수출에 대한 기대가 크다"고 말했다.

지난 4일 열린 '말레이시아 유통매장·벤더 상품기획자(MD) 초청 설명회 및 컨설팅'에는 이세탄백화점, 말레이시아 TV홈쇼핑 CJ와우샵, 식품·약국 프랜차이즈 아센플러스의 구매 담당자가 참석해 현지 진출 노하우를 공유했다.

4~6일까지는 쿠알라룸푸르의 소비유통 중심지인 애비뉴 케이 쇼핑센터에서 '한국 식품 시식행사 및 판촉전'이 진행됐다.

1층 메인 로비에 마련된 특설 매장과 시식대에는 행사 기간 동안 3000여명이 몰리는 등 현지 소비자들이 많은 관심을 보였다. 반응이 좋았던 컵라면, 떡볶이, 갈비포 등은 유통매장 입점도 추진할 계획이다.
 
무협은 "현지 소비자 대상 판촉전과 바이어 상담회를 함께 진행해 한국 식품의 인지도도 높이고 기업들의 현지 진출 기회까지 제공할 수 있었다"며 "기업들의 후속 협상도 적극 지원해 수출 계약까지 이어질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minki@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산업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