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연예일반

[2019 SBS 연예대상]이상윤·양세찬·김희철·윤상현 우수상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12-29 00:07:38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위부터 시계방향 양세찬, 김희철, 윤상현, 이상윤(사진=방송화면 캡처) 2019.12.29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최지윤 기자 = 탤런트 이상윤과 양세찬 등이 우수상을 받았다.

이상윤과 양세찬은 28일 서울 상암동 SBS프리즘센터에서 열린 '2019 SBS 연예대상'에서 '집사부일체'와 '런닝맨'으로 쇼 버라이어티 부문 우수상을 안았다.

이상윤은 "우수상인데 우수한 부분이 하나도 없다"며 "이 상을 받아도 되는지 진심으로 잘 모르겠다. 감사하다"고 밝혔다.

양세찬은 "런닝맨에 들어온지 3년이 됐다. 큰 웃음을 주지 못하고 잔잔하게 활약했다"며 "형 양세형에게 고맙다. 집에서 항상 '넌 언제 상 받니?'라고 묻던 어머니에게 이 상을 바치겠다"고 전했다.

그룹 '슈퍼주니어'의 김희철과 탤런트 윤상현은 리얼리티 쇼 부문 우수상을 차지했다. 김희철은 '미운 우리 새끼'와 '맛남의 광장'에서 활약하고 있다. "존경하는 강호동 형님에게 많이 배우겠다. 이수만 선생님과 팬들에게 감사하다"며 "미우새와 맛남의 광장 열심히 하겠다"고 약속했다.

윤상현은 "예능물은 안 맞다고 생각했는데 동상이몽2 제작진들이 많이 도와줬다. 우리 가족들 많이 사랑해줘서 감사하다. 죽을 때까지 사랑할 아내 메이비 감사하다"고 인사했다.

이날 'SBS 연예대상'은 아나운서 김성주와 조정식, 개그우먼 박나래가 MC를 맡았다. '백종원의 골목식당'의 백종원을 비롯해 '런닝맨'의 유재석, 김종국, '미운 우리 새끼'의 신동엽,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의 김구라, '정글의 법칙'의 김병만 등이 대상을 두고 경합한다.


◎공감언론 뉴시스 plain@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연예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