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연예일반

김남길, 2019 SBS연기대상···장나라 프로듀서상 만족(종합)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01-01 02:09:50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김남길(사진=SBS 제공) 2020.01.01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최지윤 기자 = 탤런트 김남길이 '2019 SBS 연기대상'의 영예를 안았다.

김남길은 31일 서울 상암동 프리즘타워에서 열린 '2019 SBS 연기대상'에서 '열혈사제'로 대상 트로피를 거머쥐었다. "진심으로 감사드린다. 인생사 새옹지마라고 크고 작은 것에 연연하지 않는 스타일인데, 이렇게 큰 상을 받고 이 자리에 서니 쉽지 않다"며 "웃어야 할지 울어야 할지 잘 모르겠다. 많이 사랑해줘서 행복하고 뿌듯하다"고 밝혔다.

"항상 작품에 참여할 때마다 사랑 받길 원한다. 외면 받는게 두렵기도 하다. 사실 난 상을 받기 위해 연기했다. '열혈사제' 배우들은 현장에서 같이 치열하게 경쟁하고 나눠주면서 나보다 우리를 먼저 생각하게 해줬다. 올해 용기가 많이 필요했는데, 이 자리에 설 수 있게 해주고 긍정적인 에너지를 가지고 오늘보다 내일의 나은 김남길이 될 수 있도록 응원해줬다. '열혈사제' 배우들에게 이 영광을 돌린다."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김남길(사진=SBS 제공) 2020.01.01 photo@newsis.com
김남길은 "좋은 동료를 만나는 것만큼 어려운 게 없다"며 "2020년 여러분도 좋은 분들 많이 만나서 용기를 주고 받을 수 있었으면 좋겠다. 항상 건강하고 행복했으면 좋겠다"고 바랐다.

'열혈사제' 잔치였다. 대상을 비롯해 최우수상, 우수상, 조연상, 팀 조연상, 웨이브상, 신인상까지 8관왕에 올랐다. 최우수상을 수상한 이하늬는 "상을 받으려고 연기 한적은 한번도 없는데 받으면 또 기분이 좋다"면서 "열혈사제는 정말 팀워크가 좋았다. 어떻게 보석같은 배우들이 한자리에 모였을까 싶다. 이명우 PD, 박재범 작가에게 감사드린다"고 전했다.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이하늬(사진=SBS 제공) 2020.01.01
'열혈사제'의 금새록과 음문석은 신인상의 기쁨을 함께 누렸다. 금새록은 "진짜 상을 받을 줄 몰랐다. 너무 부족한데 열혈사제와 함께 할 수 있어서 행복했다"며 "김남길 오빠, 이하늬 언니 덕분에 무사히 마칠 수 있었다. 2020년에는 스스로 더 사랑하고 아껴줬으면 좋겠다"고 기뻐했다.

음문석은 "이 자리에 있게 해준 이명우 PD에게 감사하다. 영원한 캡틴"이라며 "추운 겨울 열혈사제 스태프들 정말 고생 많이 했다. 김남길 형, 이하늬 누나 등과 함께 연기한 것만으로도 영광이다. 서울에 올라와서 20년간 가족들에게 해준 것이 없다. 앞으로도 겸손하게 연기하겠다"고 약속했다.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장나라(사진=SBS 제공) 2020.01.01 photo@newsis.com
장나라는 유력한 대상 후보로 꼽혔지만, 프로듀서상으로 만족했다. 'VIP'는 4관왕을 차지했다. 이상윤은 우수상, 표예진은 베스트캐릭터상, 이청아는 조연상을 안았다.

장나라는 "VIP는 앞으로도 나의 엄청난 자랑이 될 것 같다"면서 "밥을 못 먹을 만큼 힘들 때가 있었다. 스태프들이 내가 할 수 있을 때까지 기다려줘서서 평생 못 잊을 것 같다. 오래 일 할 수 있게 해줘서 감사하고, 정말 귀하고 소중하게 생각하겠다"며 눈물을 쏟았다.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이승기(왼쪽), 배수지(사진=SBS 제공) 2020.01.01 photo@newsis.com
'배가본드'의 활약도 빛났다. 주역인 이승기와 배수지는 최우수상과 베스트커플상까지 차지했다. 한류콘텐츠상과 조연상을 포함해 5관왕에 올랐다.

이승기는 "분에 넘치는 상"이라며 "예전에는 멋진 상을 받으면 격에 맞는 말을 고민했는데, 오늘은 그런 생각이 안 난다. 배가본드를 통해 협업이 중요하다는 걸 알게 됐다. 1년 동안 촬영하면서 지칠 수 있는데, 서로 믿고 의지해준 연기자들과 유인식 PD에게 감사하다"고 인사했다.

배수지는 "최고의 스태프들과 긴 시간 동안 지치지 않고 끝까지 함께 했다"면서 "유인식 PD님이 고해리가 잘 성장할 수 있도록 날카롭고 정확한 디렉션을 줘서 놓치지 않고 연기할 수 있게 해줬다. 많은 걸 배웠다"며 눈물을 보였다.

<2019 SBS 연기대상 수상자(작)>

▲대상=김남길(열혈사제)
▲프로듀서상=장나라(VIP)
▲최우수상=이승기·배수지(배가본드), 조정석(녹두전), 이하늬(열혈사제), 서도영·심이영(맛 좀 보실래요)
▲한류콘텐츠상=배가본드
▲우수상=이상윤(VIP), 이세영(의사요한), 김성균(열혈사제), 한예리(녹두전)
▲베스트커플상=이승기·배수지(배가본드)
▲베스트캐릭터상=정문성(해치), 표예진(VIP)
▲팀 조연상=열혈사제(고규필·안창환·백지원)
▲조연상=문정희(배가본드), 이청아(VIP), 고준(열혈사제)
▲청소년연기상=윤찬영(의사요한)
▲웨이브상=열혈사제
▲신인상=금새록·음문석(열혈사제), 고민시(시크릿 부티크)


◎공감언론 뉴시스 plain@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