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도권 > 수도권일반

시흥 스마트시티 만든다…도시계획, 국토교통부 최종 승인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01-12 08:10:04
associate_pic
[시흥=뉴시스] 천의현 기자 = 시흥시청 전경.
[시흥=뉴시스]천의현 기자 = 경기 시흥시가 경기지역 최초로 스마트도시건설사업에 필요한 도시 계획을 국토교통부로부터 최종 승인받았다.

12일 시흥시에 따르면 시는 2018년부터 오는 2022년까지 스마트시티 혁신성장동력 연구개발 실증사업이 진행됨에 따라 관련 도시계획이 필요했다.

스마트도시건설사업을 시행하기 위해서는 관련법에 따라 스마트도시계획을 수립해야 한다.

이에 따라 시는 지난해 7월 수립된 국교부의 ‘제3차 스마트도시 종합계획’을 반영해, 6~7개월에 걸친 연구 끝에 이번 도시계획안을 내놓게 됐다.

해당 계획 안에는 ▲누구나 스마트시티 혜택을 누리는 포용도시 ▲시민 삶의 질과 가치를 높이는 혁신서비스 도시 ▲지속적 도시혁신을 가능하게 하는 플랫폼 도시 ▲시민과 함께 만드는 시민참여 도시라는 4대 추진전략과 14대 세부과제가 담겨있다.

이를 통해 시는 스마트도시건설을 위한 기반체계를 확립해, 지속가능한 미래도시 건설에 나서겠다는 의지다.

이충목 시 스마트시티사업단장은 “시민들이 미래 신기술을 체감할 수 있는 혁신성장의 스마트도시 뿐만 아니라 도시문제를 해결하고 신도시와 균형있게 발전하는 원도심을 통해 시민을 배려하는 시민중심의 스마트 도시를 만들겠다”며 “4차 산업혁명의 융합기술을 통해 그 혜택이 소수가 아닌 시민 모두에게 돌아가는 행복하고 따뜻한 스마트시티의 미래를 도시계획에 포함하고 있다”고 말했다.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