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정치일반

박형준 위원장 "안철수 혁통위 합류 거부, 예상한 반응"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01-19 19:42:08
"오자마자 통합하겠나…더 두고볼 것"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김진아 기자 = 박형준 혁신통합추진위원장이 14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혁신통합추진위 회의에서 발언을 하고 있다. 2020.01.14.

  bluesoda@newsis.com

[서울=뉴시스] 김남희 기자 = 박형준 혁신통합추진위원회(혁통위) 위원장은 19일 안철수 전 바른미래당 의원이 혁통위 합류 여부에 대해 "관심 없다"고 답한 것을 두고 "예상한 반응"이라고 밝혔다.
 
이날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귀국한 안 전 의원은 혁통위에 대한 입장을 묻는 기자의 질문에 "저는 관심이 없다"며 단호하게 선을 그었다.
 
안 전 의원은 "진영 대결, '1대1' 구도로 가는 것은 오히려 정부여당이 바라는 일"이라며 "오히려 야권에서 혁신경쟁을 통해 국민 선택권을 넓히면 1대1보다 합이 더 큰 결과를 얻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보수세력을 통합해 여권에 맞서는 것보다 보수 야권끼리 경쟁해야 한다는 취지다.
 
이에 대해 박 위원장은 뉴시스와의 통화에서 "예상한 반응"이라며 "오자마자 통합한다고 하겠냐"고 말했다.
 
향후 안 전 의원과의 통합 추진 계획에 관해서는 "더 지켜봐야 한다"며 "통합에 대해 전혀 뜻이 없다고 하면 못하는 것이지만 여러 상황을 염두에 두고 주시하고 있다"고 여지를 남겼다.
 
그러면서 "아직 (안 전 의원이) 들어온 첫날인데 그 답변만 보고 얘기할 수는 없다"며 "더 두고봐야 한다. 시간이 걸릴 것"이라고 신중한 태도를 취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nam@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정치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