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사회일반

설연휴 마지막날 곳곳 비…최저기온 영상 "포근"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01-27 04:00:00
수도권에는 오후부터 비 올듯
아침기온 평년보다 10도 높아
미세먼지는 전국 '좋음' 예상
associate_pic
[제주=뉴시스]우장호 기자 = 한라산에 대설주의보가 내려진 지난 14일 오후 제주시 연동의 한 주택가에 핀 매화에 빗방울이 맺혀 있다. 2020.01.14. woo1223@newsis.com
[서울=뉴시스]최현호 기자 = 설 연휴 마지막날인 27일은 전국이 대체로 흐린 가운데, 남부지방을 시작으로 전국 곳곳에 비 또는 눈이 오겠다. 아침기온은 평년보다 상당히 높은 수준을 보여 포근하겠다.

기상청은 이날 "전날 제주도에서 시작된 비는 오늘 새벽 남부지방을 거쳐 충청도에는 오전, 서울·경기도와 강원도에는 오후부터 비(강원 산지와 중부 내륙, 남부 높은산지는 비 또는 눈)가 내리겠다"고 예측했다.

강원 영동과 경상 동해안의 경우 이날 새벽 6시까지 비 또는 눈이 오는 곳이 있겠다.

예상강수량은 전날부터 오는 28일까지 제주도·강원 영동·경상 해안 30~80㎜다. 이날부터 28일까지 동해안을 제외한 경상도와 울릉도·독도는 20~60㎜, 전라도는 10~40㎜, 강원 영동을 제외한 중부지방과 서해5도는 5~20㎜다.

예상적설량은 전날부터 28일까지 강원 산지에서 5~30㎝, 이날부터 28일까지 경북 북동 산지에서 1~5㎝, 강원 내륙 1㎝ 내외다.

이날 아침 기온은 1~9도(평년 -12~-1도), 낮 기온은 4~10도(평년 1~8도)를 보이겠다. 기상청은 "오늘과 내일 아침기온은 평년보다 10도 내외로 높겠고, 낮 기온도 3~6도 가량 높아 포근하겠다"고 예상했다.

주요 지역 아침 최저기온은 서울 4도, 인천 3도, 수원 4도, 춘천 1도, 강릉 4도, 청주 5도, 대전 5도, 전주 6도, 광주 6도, 대구 5도, 부산 8도, 제주 9도다.

낮 최고 기온은 서울 9도, 인천 7도, 수원 7도, 춘천 7도, 강릉 7도, 청주 7도, 대전 7도, 전주 7도, 광주 8도, 대구 7도, 부산 13도, 제주 12도다.

이날 제주도와 제주도 전 해상, 남해상에는 돌풍과 함께 천둥·번개가 치는 곳이 있겠다.

특히 기상청은 오는 28일까지 강한 바람과 많은 비로 인해 양양·포항·울산·김해·사천 등 동쪽지방 공항과 제주공항에는 항공기 운항에 차질이 있을 수 있다며 주의를 당부했다.

전날 풍랑특보가 발효된 동해 남부 앞바다·동해남부 남쪽 먼 바다, 제주도 남쪽 먼 바다, 제주도 앞 바다, 서해 남부 남쪽 먼 바다 등에는 바람이 매우 강하게 불고 물결도 매우 높게 일겠다.

미세먼지는 전 권역에서 '좋음' 수준이 예상된다.


◎공감언론 뉴시스 wrcmania@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사회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