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연예일반

김우빈, 코로나19 취약계층 위해 1억원 기부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02-26 09:13:29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배우 김우빈. 2020.02.26. (사진=뉴시스 DB)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신효령 기자 = 배우 김우빈이 취약계층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예방을 위해 1억원을 쾌척했다.

서울 사회복지공동모금회는 "김우빈이 코로나19 확산 방지, 취약계층 지원을 위해 1억원을 기부했다"고 26일 밝혔다.

김우빈은 2014년 저소득 청소년을 돕기 위해 전국 1550호 익명의 회원으로 서울 사랑의열매에 1억1000만원을 기부, 아너 소사이어티에 가입했다. 이후에도 조용히 나눔 활동을 실천해온 김우빈은 이번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기부에 동참하며 힘을 보탰다.

김우빈은 "최근 뉴스를 통해 사회복지시설을 이용하는 취약계층이 코로나19 확진을 받는 안타까운 사례들을 봤다.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취약계층이 코로나19로 더 큰 위험에 노출되지 않도록 기부금을 사용해 달라"고 했다.

기부금은 코로나19 확산 방지와 면역 취약계층의 감염예방을 위해 보건용 마스크와 손소독제 등을 구입하는 데 사용될 예정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snow@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많이 본 뉴스

연예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