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도권 > 경기남부

수원서 코로나19 추가 확진자 발생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02-26 11:09:06  |  수정 2020-02-26 11:15:29
associate_pic
[용인=뉴시스] 김종택 기자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24일 오후 경기 용인시 단국대학교 죽전캠퍼스 기숙사에서 방역업체 관계자의 고글에 김이 서려 있다. 2020.02.24.

semail3778@naver.com

 [수원=뉴시스] 이병희 기자 = 26일 경기 수원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추가 확진환자가 발생했다.

수원시에 따르면 권선구 세류2동의 한 빌라에 사는 39세 남성이 이날 오전 7시10분께 코로나19 검체 검사 결과 '양성' 판정을 받았다.

권선구보건소는 이 환자가 안양에서 확진판정을 받은 환자와 접촉한 사실이 확인돼 24일 오후 8시40분께 자가격리 통보했다.

이 환자는 전날 오전 10시 기침 등 증상이 발현돼 권선구보건소 선별진료소에 방문해 검체를 채취했고, 경기도보건환경연구원에 검체 검사를 의뢰했다. 

그 결과 이날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아 오전 11시께 경기도의료원 수원병원으로 이송될 예정이다.

시는 이 환자와 가족 등에 대한 역학조사를 진행해 동선을 파악하고 있다.

한편 전날 1차 검사에서 '양성' 판정을 받아 경기도의료원 파주병원으로 이송됐던 39세 한국인 남성(매탄4동 거주)은 경기도보건환경연구원에서 진행한 2차 검사에서 '음성' 판정을 받았다.

이 환자는 경기도의료원에서 진행한 3차 검사에서도 '음성' 판정을 받았지만, 추가 검사를 통해 최종 확진 여부를 결정할 예정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heee9405@naver.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