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경제일반

미래에셋 "와이지엔터, 빅히트 상장시 반사 수혜 전망"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02-27 08:52:26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류병화 기자 = 미래에셋대우는 27일 와이지엔터테인먼트(122870)에 대해 빅히트의 상장으로 반사 수혜가 예상된다고 분석했다. 투자의견은 중립에서 매수로, 목표주가는 4만원으로 상향조정했다.

박정엽 미래에셋대우 연구원은 "빅히트가 연내 상장할 가능성이 있어 국내 엔터 업종이 재평가를 받는 계기가 될 수 있다"며 "이익 레버리지가 높은 K-엔터 고유 사업 모델에 대해 글로벌 시장의 이해도가 높아지는 등 반사수혜가 예상된다"고 전했다.

또 "빅뱅 복귀와 신인 데뷔가 예정돼 있어 아티스트 공백기가 끝났다"며 "블랙핑크는 4월 전후 신규 앨범을 통해 컴백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이어 "아이콘도 6인 체제로 연초 활동을 시작했으며 스캔들로 약 1년 데뷔가 지연된 트레져 12이 정식 데뷔에 앞서 사전 마케팅이 진행 중"이라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와이지는 지난해 4분기 콘텐츠 제작과 외식업 중단을 결정했다"며 "이 부문들은 합산 시 약 100억원의 손실을 냈다"고 설명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hwahwa@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경제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