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 국제일반

美지역전파 시작되나…코로나19 '불분명 역학' 첫 확진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02-28 03:42:03
"감염국 여행전력 없고 감염자 접촉도 없어"
associate_pic
[워싱턴=AP/뉴시스]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지난 26일 백악관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전담반과 함께 기자회견을 하는 모습. 2020.02.28.

[서울=뉴시스] 김난영 기자 = 미국에서 역학관계가 불분명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나왔다. 미국에도 지역사회 차원의 바이러스 전파가 시작된 게 아니냐는 우려가 나온다.

27일(현지시간) CNN과 NBC, 워싱턴포스트(WP)에 따르면 UC 데이비드 메디컬센터에 입원 중인 미 캘리포니아 솔라노카운티 주민 1명이 최근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그런데 미국질병통제예방센터(CDC)에 따르면 이 미국인은 바이러스가 퍼진 것으로 알려진 나라를 여행한 적이 없으며, 확인된 감염자와의 접촉도 없었다.

이 미국인은 처음엔 독감과 유사한 증세를 보여 50개 병동을 갖춘 캘리포니아 배커빌 소재 지역 병원에 입원했다가 병세가 악화돼 병원을 옮겼다고 한다.

CDC는 요청이 있었음에도 며칠 동안 이 미국인을 상대로 코로나19 진단을 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그동안 이 미국인은 지역 병원에서 호흡을 위해 삽관 시술을 받았다.

이 미국인이 코로나19 감염 확진을 받으면서 그가 입원했던 지역병원 직원 수십 명이 감염 여부를 판단하기 위해 감시를 받고 있다. 다만 아직 양성 반응을 보인 이는 없다.

CDC는 "이번 일은 미국 내에서 첫 코로나19 지역 전파 사례가 될 수 있다"면서도 "이 환자가 감염된 채 귀국한 여행객에게 노출됐을 수도 있다"고 설명했다.

WP는 "지역 전파는 바이러스와의 전쟁이 악화되는 중대한 전환점이 될 것"이라고 평가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imzero@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국제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