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 > 대전/충남

천안 코로나19 확진판정 7∼9번 여성3명 동선공개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02-28 07:51:01
[천안=뉴시스] 이종익 기자 = 충남 천안시는 27일 ‘코로나 19’ 확진 판정을 받은 7번, 8번, 9번 확진자의 동선을 공개했다.

28일 천안시에 따르면 7번 확진자 A(49·불당동) 씨는 가정주부로 남편, 자녀와 함께 살고 있다.

A씨는 25일 두통과 오한 등의 증상이 나왔으며 3일간 외부 접촉이 없는 것으로 조사됐다.

8번 확진자 B(31·여·불당동) 씨는 초등학교 교사로 현재 방학 중이라 학생들과의 접촉은 없었다.

B씨는 지난 22일 기침과 가래, 인후통의 증상이 나타난 것으로 확인됐으며, 지난 21일 한들초등학교, 22일 스타벅스 천안불당 DT 점, 카센터 옵션 오디오 AV 카, EJ마트를 들렀다.

B씨는 23일 주유소, 쥬스킹(호반 3차 옆), 백석 셀프카, 스시린(불당동 소재)에 들렀고, 다음날 아산 배방 소재 Y CITY, 서울 소재병원을 방문한 것으로 파악됐다.

25일에는 불당동 소재 범 약국과 마트에 들렀다.

C(53·여·쌍용동) 씨는 성정동 소재 새마을금고 직원으로 남편과 자녀 2명을 두고 있다.

C씨는 24일 새마을금고 쌍용지점을, 25일엔 새마을금고 두정지점과 쌍용지점, 문화센터, 파리바게트, 정약국, 8.15 마트를 방문한 것으로 확인됐다.

시 관계자는 "현재까지 파악된 확진 환자의 이동 경로는 환자 진술에 의한 정보로 추후 역학조사를 통해 변경이 가능하다"며 "정확한 방문 시간은 28일 공개될 예정"이라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007news@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많이 본 뉴스

전국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