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도권 > 수도권일반

서울어린이대공원, 코로나19에 29일부터 임시휴장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02-28 18:07:17
동물원, 어린이놀이터, 주차장 등 야외시설 휴장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김근현 기자 = 2일 오후 서울 광진구 어린이대공원 놀이동산이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우한 폐렴) 영향으로  한산한 모습을 보이고 있다. 2020.02.02.khkim@newsis.com
[서울=뉴시스] 윤슬기 기자 = 서울시설공단(이사장 조성일)은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29일부터 광진구 능동 서울어린이대공원을 임시 휴장한다고 28일 밝혔다.

공단은 최근 코로나19가 전국적으로 확산되고 어린이대공원과 가까운 곳에서 확진자가 발생돼 어린이 감염예방 차원에서 임시휴장을 결정했다.

이에 따라 동물원, 어린이놀이터, 놀이동산, 주차장 등 모든 집객시설이 휴장에 들어간다. 다만 감염 위험이 적은 산책로는 현재대로 개방한다.

서울시설공단 조성일 이사장은 "서울어린이대공원은 어린이를 동반한 가족이 찾는 대표적인 공원인 만큼, 어린이 감염예방을 위해 부득이하게 임시 휴장을 결정했다"며 "안타깝지만 우리 모두의 안전을 위해 결정한 만큼 시민여러분의 양해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yoonseul@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