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 > 대구/경북

삼성전자 구미사업장 또 뚫렸다…2번째 확진자 발생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02-29 10:30:17
associate_pic
삼성전자 구미사업장 (사진=뉴시스 DB)
[구미=뉴시스] 박홍식 기자 = 삼성전자 경북 구미사업장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두 번째 확진자가 나왔다.

이번 확진자는 지난 22일 확진 판정을 받은 무선사업부 직원 A(28·여)씨에 이어 두 번째다.

29일 구미시와 업계 등에 따르면 삼성전자 구미1사업장 네트워크사업부 직원 B씨가 전날 1차 검사에서 양성 판정을 받았다.

B씨는 현재 2차 검사 결과를 기다리고 있다.

그는 지난 18∼19일 네트워크 장비 제조 거점인 수원사업장을 다녀온 것으로 알려졌다.


◎공감언론 뉴시스 phs6431@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전국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