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밀양 민·관, 코로나19 철저한 방역…청정도시 유지

등록 2020.03.13 12:10:0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농업용 광역 고압 방제기(SS기) 이용 시가지 일원 집중 방역
드론 활용한 시범 방역…드론방제단 무료지원
가곡동 우리 동네 클린데이 운영

associate_pic

[밀양=뉴시스] 안지율 기자 = 경남 밀양시는 13일 삼문동 일원에서 고압 방제기를 이용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예방을 위한 방역을 하고 있다.(사진=밀양시 제공) 2020.03.13. photo@newsis.com

[밀양=뉴시스] 안지율 기자 = 경남 밀양시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전국 확산에 따른 주민의 불안감이 높아짐에 따라 코로나19 확산방지 방역 활동에 모든 행정력을 동원하고 있다.
 
 13일 현재 밀양에는 지난 4일 이후 9일째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하지 않고 자가 격리자 또한 감소하고 있지만, 추가 확산 요인이 잠복하고 있으므로 방역 활동에 촉각을 곤두세우고 있다.
 
 농업기술센터는 축산·과수 등 농업용 광역 고압 방제기(SS기)를 동원해 시내 전역과 대구 경북 청도와 창녕군 등 인접 시군 경계지역 등을 격일제로 순회하면서 시내 전역을 지속해서 방역 소독을 하고 있다.
 
 시 축산기술과는 농업용 광역방제기를 동원해 오는 23일 개학 전까지 관내 초·중·고등학교 운동장과 주변 일대를 학생들이 안전하게 등교할 수 있도록 집중적으로 소독하고 있다. 코로나19 진행 상황에 따라 수시로 방역할 계획이다.
 
associate_pic

[밀양=뉴시스] 안지율 기자 = 경남 밀양시는 13일 상남면 예림초등학교 인근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예방을 위해 드론을 활용한 시범 방역을 하고 있다.(사진=밀양시 제공) 2020.03.13. photo@newsis.com

또 시는 13일 예림초등학교와 교육청 일대를 드론을 활용한 시범 방역했다. 이번 드론 방제는 마암터널에 있는 반디 드론방제단에서 무료 지원으로 이뤄진 방역인 것으로 알려졌다.
 
 드론을 활용한 방역은 농업 병해충 방제와 축산 질병 차단 방역 등에 이미 활용 중으로 적은 인력으로 넓은 면적을 방제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사람의 손길이 닿지 않는 곳까지 손쉽게 소독 약제를 살포할 수 있어 방역 사각지대 해소에 도움이 된다.
 
 또 시는 효율적인 코로나19 방역을 위해 시내를 1구역(가곡동, 삼문동)과 2구역(내일동, 내이동, 교동)으로 나눠 아파트 단지와 상가 도로변, 학교, 아리랑 대공원, 등에도 격일제 방역 활동으로 코로나19와 싸우고 있다.
 
 1구역은 밀양역→가곡동 주공아파트→프로지오→경남아파트→우영타워→부전타워 일대→삼문동 청구→대우아파트→탑마트→유한강변 아파트→사랑채→휴면시아→제일훼미리아파트→이편안세상→대우 프로 지오→리베라움→코아루→세경아파트→삼문동 신시가지지 도로→세광아파트→시청 구간이다.
associate_pic

[밀양=뉴시스] 안지율 기자 = 경남 밀양시가 대중교통 수단인 택시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예방을 위한 방역을 하고 있다.(사진=밀양시 제공) 2020.03.13. photo@newsis.com


 2구역은 교동 한마음아파트를 출발해 춘복맨션→목화아파트→우신아파트→현대아파트 일대→더휴 한신아파트→아리랑 대공원→아트센터→시청→버스터미널→내일동사무소→밀양 관아→롯데아파트와 주변 일대→홈플러스→도로변 상가 등을 집중적으로 방역을 하고 있다.

 민·관 협력으로 사회 취약 계층에 대한 예방 홍보 활동을 강화하고 사람들이 많이 이용하는 관내 버스 정류장, 마을 안길, 어린이 놀이터 등 다중이용시설에는 매일 대대적이고 집중적인 방역을 통해 코로나19를 예방하고 있다.
 
 또 대중교통수단인 시내(외)버스와 마을버스, 택시, 아리랑 버스, 교통약자 콜택시 등에 대해 철저한 방역 소독을 하고 있다.

 대중버스는 매일 운행 전 1회, 운행종료 후 1회 소독을, 내부에는 손 소독제를 비치했다. 택시도 손잡이 등 차량을 수시로 소독하고 있으며, 운수종사자들에게 우선으로 마스크와 손 소독제 등 방역물품을 수시 배부한다. 

 특히 새마을지회는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내이동 일대를 집중적으로 릴레이 방역을 하고 있다.

associate_pic

[밀양=뉴시스] 경남 밀양시는 가곡동 우리 동네 클린데이이라는 주제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예방을 위한 방역을 하고 있다.(사진=밀양시 제공) 2020.03.13. photo@newsis.com

방역은 코로나19로 임시 휴장했던 전통시장이 지난 12일 개장함에 따라 내이동 터미널 노점과 주변 상가를 중심으로 진행됐다.

 새마을지도자 30여 명은 유동인구가 많은 곳을 중심으로 분무 소독기를 이용해 소독을 진행했으며, 버스 승차장 의자와 벽면을 소독하는 등 방역 활동에 구슬땀을 흘렸다.

 또 가곡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도 매주 목요일 오후 2시부터 6시까지 우리 동네 클린데이라는 주제로 코로나19 바이러스에 상대적으로 취약한 집단 주거지(영구임대주택단지)와 다중이용시설(종합사회복지관 가곡분관, 장애인복지관 등)에 대상으로 손 소독제 배부, 방역 소독, 코로나19 바이러스 예방 수칙 홍보 등에 나섰다.

 우리 동네 클린데이는 코로나19 상황이 종료될 때까지 진행할 예정이다

 최종칠 방역담당은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끝까지 경계태세를 늦추지 않고 철저한 방역을 통해 시민들을 보호하겠다"며 "방역으로 인한 불편에 대해서는 시민들의 적극적인 관심과 협조가 필요하다"고 당부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alk9935@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