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 > 지방일반

청주서 '멸종 위기' 수컷 여우 포획…토종여부 조사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03-30 10:13:48
associate_pic
[청주=뉴시스] 조성현 기자 = 29일 충북 청주시 흥덕구 가경동에서 발견된 여우 사진. (사진=청주서부소방서 제공) 2020.03.30. photo@newsis.com

[청주=뉴시스] 조성현 기자 = 국립공원관리공단이 충북 청주에서 포획된 여우의 토종 여부를 가리기 위한 정밀 조사에 들어갔다.

30일 국립공원관리공단 종복원기술원에 따르면 전날 오후 8시16분께 청주시 흥덕구 가경동 한 아파트 단지 주차장에서 수컷 여우 한 마리가 119구조대에 의해 포획됐다.

현장에서 여우를 인계받은 종복원기술원은 이날 토종 여우 여부를 가리기 위해 혈액 채취 등 유전자 분석에 들어갔다. 결과는 14일 뒤에 나올 예정이다.

포획 당시 여우에게는 종복원의 위치추적장치(GPS)가 없어 애완동물 숍 또는 불법으로 사육된 여우가 탈출했을 가능성도 있다.

환경부 멸종위기 야생생물 1급으로 지정된 여우는 국가적색목록에 위기(EN)로 분류돼 있다.

한국 토종여우는 1970년대 국내에서 사라진 것으로 알려졌고, 환경부와 국립공원관리공단에서 복원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associate_pic
[청주=뉴시스] 조성현 기자 = 29일 오후 충북 청주시 흥덕구 가경동 한 아파트 단지 내 주차장에서 여우가 포획됐다. (사진=청주서부소방서 제공) 2020.03.30. photo@newsis.com



◎공감언론 뉴시스 jsh0128@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많이 본 뉴스

전국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