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연예일반

"한국인 자랑스러워"···손미나, 스페인서 코로나19 방역 홍보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03-30 10:48:32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손미나(왼쪽), 수사나 그리소(사진=방송화면 캡처) 2020.03.30.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최지윤 기자 = KBS 아나운서 출신 작가 손미나가 스페인에서 한국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방역을 홍보했다.

손미나는 최근 스페인 시사정보 토크쇼 '국민의 거울'에서 한국의 코로나19 방역과 대응법의 우수성을 강조했다. 코로나19 확진자 동선 공개는 사생활 침해라는 의견과 관련해서는 "개인정보는 일체 유출되지 않는다"며 "동선 공개는 추가 감염을 막을 수 있을 뿐 아니라 자기도 모르게 확진자와 같은 장소에 머물렀던 사람이 있다면 얼른 가서 검사를 받을 수 있는 효과도 있다"고 전했다.

MC인 수사나 그리소는 "한국은 시민정신과 철저하고 완벽한 방역의 최고 모범사례"라며 "이 사례는 역사에 기록될 것"이라고 평했다.

손미나 2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대한민국이 시민정신과 방역에 있어 전 세계의 최고 모범케이스라고 감탄하며 부럽다고 입을 모으는 스페인 기자들 덕에 보람있었다. 한국인임이 새삼 자랑스러웠다"면서 "소리도 잘 안 들리고 열악한 환경이었지만, 또 워낙 급박한 상황이라 사전 질문을 받지 못해 어려움이 있었지만 우리나라의 상황을 최대한 잘 전달하고 위로의 마음을 전하기 위해 최선을 다했다"고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plain@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연예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