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사회일반

'봄기운 완연' 4월 첫날…미세먼지는 곳곳 '나쁨'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04-01 04:00:00
낮기온 서울 19도…하늘 흐리다 맑아져
제주·동해안·강원산지 등 일부 지역 비
서울·충청도·전북 공기 '나쁨' 그외 '보통'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성동구청 공원녹지과 직원들이 지난달 2일 서울 성동구 왕십리광장에서 봄꽃을 심고 있다. (사진=성동구 제공) 2020.03.02.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천민아 기자 = 4월의 첫날에는 완연한 봄날씨가 찾아오겠다. 다만 오후부터 다소 쌀쌀해져 건강관리에 유의해야 한다.

1일 기상청은 "대부분 지역의 낮 기온이 15도 이상 오르고, 특히 남부지역은 20도 이상 오르는 곳도 있을 예정"이라고 말했다.

이어 "오후부터는 북서쪽에서 차고 건조한 공기가 내려오고 바람도 다소 강하게 불면서 체감온도가 약간 낮아질 전망"이라고 덧붙였다.

하늘은 전국이 대체로 흐리다가 오후에는 서쪽 지방부터 맑아지겠다. 제주도와 동해안, 강원 산지, 경북북동산지 등 일부 지역에는 빗방울이 떨어지겠다.

기온은 아침 기온이 3~11도, 낮 기온이 13~21도로 예상된다.

주요 지역 아침기온은 서울 9도, 인천 8도, 수원 7도, 춘천 6도, 대관령 1도, 강릉 10도, 청주 7도, 대전 8도, 전주 8도, 광주 9도, 대구 10도, 부산 11도, 제주 10도다.

낮 최고 기온은 서울 19도, 인천 16도, 수원 18도, 춘천 18도, 대관령 8도, 강릉 13도, 청주 19도, 대전 20도, 전주 18도, 광주 18도, 대구 20도, 부산 18도, 제주 15도다.

미세먼지는 서울과 경기남부, 세종, 충청, 전북에서 '나쁨'을 기록하겠다. 그 밖의 권역은 '보통'으로 예상된다.

제주도남쪽먼바다에 풍속 10~14m/s의 바람이 매우 강하게 불고 물결이 2~4m로 매우 높아지면서 풍랑특보가 발표될 가능성이 있겠다.


◎공감언론 뉴시스 mina@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사회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