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해외연예

'스타워즈' 배우 앤드루 잭, 코로나19 합병증으로 사망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04-01 09:32:14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앤드루 잭 (사진=가브리엘 로저스 트위터 화면 캡처) 2020.03.31.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신효령 기자 = 영화 '스타워즈' 속편 3부작에 출연했던 배우 앤드루 잭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합병증으로 사망했다.

31일(현지시간) 미국 연예매체 TMZ에 따르면 잭은 이날 오전 영국 런던의 한 병원에서 코로나19 합병증으로 숨졌다. 향년 76세.

잭의 대변인은 "잭의 아내 가브리엘 로저스는 코로나 사태로 인해 호주에서 격리 생활을 하고 있어서 고인의 마지막 길을 배웅하지 못했다. 호주의 격리 방침에 따라 임종을 지킬 수가 없었다. 코로나19 대유행의 영향으로 잭의 장례식을 치르지 못할 수도 있다"고 전했다.

가브리엘 로저스는 트위터에 "남편을 잃었다. 가족들이 그와 함께 있다는 걸 느끼며 고통없이 평화롭게 갔다"고 썼다.

잭은 스타워즈 속편 3부작에서 저항군 리더 중 한 명으로 출연했다. 영화 '어벤져스' '캡틴 아메리카' '로빈 훗' '반지의 제왕' '셜록 홈즈' 등에서 배우들이 다양한 영어 억양과 사투리를 구사하는데 도움을 주는 코치로도 활약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snow@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