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사회일반

의정부성모병원 22명 확진…서울아산병원 추가 환자 없어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04-02 14:45:17
의정부성모병원 신규 확진자 9명
associate_pic
[의정부=뉴시스] 이호진 기자 = 의정부성모병원 앞 주차장에 임시로 마련된 검체 채취장소. 2500여명에 달하는 직원과 환자의 신속한 검채 채취를 위해 10여개의 검체 채취장이 길게 늘어서 있다. 2020.04.01. asake@newsis.com 
[서울=뉴시스] 이혜원 기자 = 지난달 29일 최초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환자가 발생한 경기도 의정부성모병원의 확진자가 총 22명으로 늘어났다.

질병관리본부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에 따르면 2일 오전 0시 현재 의정부성모병원 확진자는 전일(1일) 대비 9명이 추가돼 총 22명으로 집계됐다.

환자 10명과 직원 7명, 환자 가족 및 방문객 5명 등이다.

의정부성모병원에서는 지난달 29일 8층에 입원했던 환자가 코로나19 확진판정을 받으면서 역학조사가 시작됐다. 현재 의정부성모병원 8층은 코호트 격리에 들어간 상태다. 외래진료는 잠정 중단 했으며, 응급실도 폐쇄됐다.

방대본은 서울 송파구 서울아산병원의 경우 지난달 31일 확진된 환아(9·여) 1명 외 추가 확진자는 없다고 밝혔다. 확진자의 원내 동선에 대한 방역소독 및 접촉자 관리가 진행 중이다.

이 확진자는 지난달 24일 오전부터 두통이 발생해 25일 의정부성모병원에서 검사를 받고 26일 치료차 서울아산병원을 찾았다. 이날부터 발열 증상이 나타났으나 검체검사를 실시했을 때에는 음성 판정이 나왔다. 의정부성모병원 집단감염 사례가 알려진 뒤 지난달 31일 재검사를 실시한 결과 확진 판정을 받았다.

아산병원은 확진자와 직접 접촉한 의료진 52명을 비롯해 해당병동 환아 43명과 보호자 전체, 유사동선으로 이동한 직원 등 총 500여명에 대한 검체검사를 진행한 바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march11@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많이 본 뉴스

사회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