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경제일반

'거실서 승강기 호출'…장기임대주택에도 스마트 시스템 도입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04-05 11:00:00
2021년 준공 단지부터 해당 기술 적용 방침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강세훈 기자 =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장기임대주택(영구·국민·행복)에 정보통신기술을 활용한 '스마트 원패스시스템’을 적용한다고 5일 밝혔다.

최근 접촉을 통해 쉽게 전파되는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특성에 따른 다중 접촉시설 등에 대한 불안감이 커지고 있다.

LH는 장기임대주택 입주민이 안심하고 거주할 수 있는 주거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직접적인 접촉 없이도 공동현관, 승강기 등을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는 ‘스마트 원패스시스템’ 적용 방안을 마련했다.

시스템이 구축될 경우 임대주택 입주민은 무선 통신기술을 통해 소지한 스마트폰 어플로 공동현관문을 원격 개방할 수 있고, 자동으로 승강기 호출과 거주 층이 선택돼 다수가 이용하는 시설에 대한 접촉 없이도 세대 현관까지 출입할 수 게 된다.

특히 질병에 취약한 고령자 등이 다수 거주하고 있는 장기임대주택에 해당 기술을 적용해 입주민 안심 주거환경에 기여하고, 거동이 불편한 장애인에게 활동 편의를 제공할 전망이다.

LH는 연간 4만호 가량의 신규 장기임대주택을 공급 중이며, 오는 2021년 준공되는 단지부터 해당 기술이 적용될 예정이다.

한학규 LH 공공주택전기처장은 "스마트 기술을 통해 코로나19 등 사회문제에 신속히 대응하고 입주민 삶의 질 향상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kangse@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경제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