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도권 > 수도권일반

마포구 코로나19 40대 남성 확진자 사망…서울 첫 사례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04-07 18:51:04  |  수정 2020-04-07 19:02:18
사망자 폐암환자…10번 확진자 남편, 10~13번 일가족 모두 감염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김병문 기자 = 선별진료소 관계자들이 18일 오후 서울 마포구 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내일 예보된 강풍에 대비해 끈으로 고정하고 있다. 2020.03.18. dadazon@newsis.com
[서울=뉴시스] 하종민 기자 = 서울 마포구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의 첫 사망사례가 발생했다.

7일 마포구는 망원2동에 거주하고 있는 관내 40대 남성 코로나19 확진환자(관내 11번)가 사망했다고 밝혔다.

해당 환자는 마포구 10번 확진자의 남편으로 아들과 딸(관내 12번, 13번 확진자) 모두 확진판정을 받았다.

마포구 관계자는 "기존에 폐암을 앓고 있던 환자"라며 "구체적인 사인은 확인 중"이라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hahaha@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많이 본 뉴스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