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연예일반

세븐틴, 일본 첫 돔투어 취소…코로나19 여파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04-09 08:30:40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세븐틴. (사진 = 플레디스 엔터테인먼트 제공) 2020.03.12. realpaper7@newsis.com
[서울=뉴시스]이재훈 기자 = 그룹 '세븐틴'이 일본 첫 돔 투어를 취소했다. 현지 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 19) 확산 우려 때문이다.

소속사 플레디스엔터테인먼트는 8일 "투어를 성사시키고자 코로나19 감염 상황을 주시하며 협의해왔다. 하지만 관객, 가수, 스태프의 안전과 감염 예방을 위해 5월 개최 예정이었던 세븐틴 일본 돔 투어는 모두 취소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공연 연기도 검토했으나, 개최 가능 시기를 예측하기 어려운 상황"이라면서 "여러분과 세븐틴 멤버가 웃는 얼굴로 만날 수 있는 날이 빨리 올 것을 믿고 준비를 해나가겠다"고 덧붙였다.

세븐틴은 내달 9일부터 28일까지 사이타마 메트라이프 돔, 도쿄 돔, 후쿠오카 페이페이돔, 오사카 교세라 돔 등을 돌 예정이었다. 세븐틴은 최근 일본 두 번째 싱글 '마이오치루하나비라'로 오리콘 주간 싱글 랭킹 1위에 오르는 등 현지에서 인기를 누리고 있다.

한편 일본 내에서는 코로나19가 급격하게 확산돼 비상사태까지 선포됐다.


◎공감언론 뉴시스 realpaper7@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