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 > 전북

전 여친과 성관계 영상 유포 협박하고 재차 성폭행한 20대 구속기소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04-10 09:24:43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남원=뉴시스] 윤난슬 기자 = 헤어진 여자친구에게 성관계 영상을 유포하겠다고 협박해 재차 성폭행하고 음란한 영상을 촬영한 20대 남성이 법의 심판을 받는다.

검찰은 이 남성에게 음란한 내용을 표현하는 영상물을 촬영한 행위를 처벌하는 '성매매알선 등 행위의 처벌에 관한 법률 위반(성매매 특별법)' 혐의를 적용했다.

이는 성관계 영상물을 촬영한 범죄에 일반적으로 적용되는 성폭력 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보다 훨씬 높은 수위의 처벌이기 때문이다.

해당 조항은 '10년 이하의 징역이나 1억원 이하의 벌금 등에 처한다'라고 명시돼 있다.
 
전주지검 남원지청은 성매매알선 등 행위의 처벌에 관한 법률 위반(성매매 강요 등)과 성폭력 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법률 위반(카메라 등 이용촬영), 유사 강간 등의 혐의로 A(23)씨를 구속기소했다고 10일 밝혔다.

A씨는 2018년 8월부터 이듬해 12월 사이 피해자의 의사에 반해 위력으로 성관계 장면을 촬영한 혐의를 받고 있다.

이후 그는 지난 1~2월 해당 영상을 빌미로 피해자에게 "동영상을 가지고 있다. 유포하겠다"라고 협박해 겁에 질린 피해자를 여러 차례 성폭행하고 성관계 장면을 촬영한 것으로 드러났다.

A씨는 또 피해자에게 주변 사람들을 가만두지 않겠다고 협박하고, 피해자를 폭행해 유사 성행위까지 한 것으로 조사됐다. 현재 압수수색 등 보강수사를 진행하고 있지만, 아직 동영상 유포 여부는 확인되지 않았다고 검찰은 전했다.

검찰 관계자는 "피해자의 추가 피해를 예방하기 위해 지속해서 동영상 유포 여부에 대한 모니터링을 진행하는 동시에 극심한 정신적 고통을 겪는 피해자에게 심리치료를 지원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피고인이 책임에 상응하는 처벌을 받도록 공소 유지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덧붙였다.


◎공감언론 뉴시스 yns4656@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전국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