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정치일반

文 "신규 확진자, 드디어 27명…총선 잘 넘기면 '생활방역' 전환"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04-10 15:16:55
"대구의 신규 확진자 드디어 '0'으로"
"아직 조마조마 해…조금만 더 힘내자"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박영태 기자 =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숙 여사가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사전투표 첫 날인 10일 오전 서울 종로구 삼청동 주민센터에 마련된 사전투표소에서 투표를 하고 있다. 2020.04.10since1999@newsis.com
[서울=뉴시스] 홍지은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10일 전날 대구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단 한명도 발생하지 않은 것과 관련해 "어제 대구의 신규 확진자가 드디어 '0'이 됐다. 지역에 첫 확진자가 나온 이후 52일 만"이라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글을 올려 이같이 적은 뒤 "일일 신규 확진자가 741명으로 최고를 기록한 날로부터 42일 만에 이룬 성과"라고 평가했다. 그러면서 "그동안 대구 시민들이 치른 희생과 노고에 진심으로 위로와 격려와 감사를 전한다"고 했다.

또 10일 기준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20명 대로 감소한 것과 관련해서도 "대한민국 전체의 신규 확진자 수도 드디어 27명으로, 확산 이후 신규 확진자가 30명 밑으로 떨어진 것도 처음"이라고 전했다.

문 대통령은 "물론 아직도 조마조마하다. 그러나 이제는 조금만 더 힘내자고 말할 수 있을 것 같다"며 "부활절과 총선만 잘 넘긴다면 '사회적 거리두기'에서 '생활방역'으로 전환할 수도 있을 것"이라고 기대했다.

이어 "국민 여러분, 대구 시민 여러분, 모두 고생하셨다"며 "조금만 더 힘내자"고 독려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rediu@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정치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