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 > 대전/충남

대전세종충남 21대 총선 사전투표 첫날 역대급 투표율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04-10 18:57:01
대전 12.11%, 세종13.88%, 충남 11.83%
associate_pic
[세종=뉴시스]강종민 기자 =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사전투표일인 10일 오전 세종시 새롬동복지커뮤니티센터에서 유권자들이 소중한 한표를 행사하고 있다. 2020.04.10. ppkjm@newsis.com
[대전·세종·충남=뉴시스] 조명휘 기자 =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사전투표 첫 날인 10일 대전·세종·충남 지역은 높은 투표율을 보이며 투표가 순조롭게 진행됐다.

중앙선관위에 따르면 이날 오후 6시 기준으로 대전시와 세종시, 충남도의 평균 투표율은 각각 12.11%, 13.88%, 11.83%로 잠정집계됐다.

대전시의 전체 유권자 123만7183명가운데  14만9766명이 투표했고, 세종은 26만3388명가운데 3만6571명, 충남은 178만1956명 가운데 21만778 명이 투표에 참여한 것으로 집계됐다.  
   
지난 20대 총선의 첫날 사전투표율은 대전이 5.62%, 세종 6.95%, 충남이 5.65% 였고, 2018년 제7회 지방선거의 첫날 사전투표율은 대전이 8.26%, 세종 9.57%, 9.00% 였다.

특히 2017년 제19대 대통령선거 첫 날 사전투표율이 대전 12.17%, 세종 15.87%, 충남이 11.12%를 기록한 바 있어 대통령선거와 비슷한 높은 투표율을 보인 것으로 나타났다.

대전에서 가장 투표율이 높은 자치구는 유성구로 12.77%를 기록했고, 동구 12.32%, 중구 12.12%, 서구 11.84%, 대덕구 11.27% 순이었다.  

충남에선 청양군이 17.92%로 가장 투표율이 높았고, 서천군 17.90%, 계룡시 16.97%, 보령시 16.84%, 태아군 16.30% 순으로 높았다.

사전투표는 11일 오후 6시까지 전국 3508개 투표소에서 계속 진행된다. 본인의 주민등록증, 여권, 운전면허증 등 관공서 또는 공공기관이 발행한 사진이 첨부돼 있는 신분증을 지참해야 한다.

사전투표소는 각 읍·면·동과 군부대, 대학교 밀집지역 등을 중심으로 대전 80곳, 세종, 19곳, 충남에 209곳이 설치됐다.

한편 지난 20대 총선 사전투표율은 대전 12.94%, 세종 16.85%, 충남 12.13%를 각각 기록한 바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joemedia@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전국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