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포스텍 화학공학과, 전국대학 교수 11명 배출 비결은

등록 2020.04.13 12:06:39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전국대학 교수 11명 배출
다양한 교육적 성과 대내외서 평가한 결과 인식

associate_pic

【포항=뉴시스】강진구 기자 = 포스텍(총장 김도연)은 연구실 안전관리 기반 조성과 전문인력 육성을 위해 정부가 추진하는 ‘연구실 안전관리 전담조직 지원사업’에 최종 선정됐다고 29일 밝혔다.포스텍 교육동 전경.2019.04.29.(사진=포스텍 제공)  photo@newsis.com

[포항=뉴시스] 강진구 기자 = 포스텍(총장 김무환)은 화학공학과 졸업생 11명이 동시에 경북대학교, 한양대학교 등 전국 대학교에 2020학년도 교수로임용됐다고 13일 밝혔다.

올해 교수로 임용된 동문은 ▲강남대학교 강 민 교수 ▲경북대학교 임창용, 조윤기 교수 ▲경일대학교 황형진 교수 ▲금오공과대학교 김현호 교수 ▲아주대학교 황종국 교수 ▲전북대학교 김 민 교수 ▲중앙대학교 조창신 교수 ▲충남대학교 임종철, 이재원 교수 ▲한양대학교 장윤정 교수이다.

현재까지(2020학년도 상반기) 총 11명이다.

포스텍 화학공학과는 지난해에도 11명의 교원을 배출한 바 있다. 지난 해에 이어 단일학과에서 동시에 이처럼 많은 동문이 교수로 임용된 것은 이례적인 사례로 포스텍의 교육적 성과가 대외적으로 인정받고 있는 것으로 평가되고 있다.

경북대학교에 임용된 임창용 교수는 “학부시절 목적을 잊고 방황할 때 고민을 들어주고 조언해 주신 지도교수님의 도움으로 대학원에 진학했다”며 “교수와 학생 비율이 전국 최고인 포스텍의 장점과 화공과의 세계적인 교수님들, 하고 싶은 연구를 할 수 있는 실험환경, 이를 뒷받침해준 행정조직까지 세 박자가 맞아 떨어지는 조직은 전국 어디를 둘러봐도 포스텍을 제외하곤 없다”고 말했다. 

포스텍 화학공학과 차형준 주임교수는 “교수로 성장한 동문들을 축하하며 포스테키안으로서 교육과 연구에서 탁월한 성과를 보이며 지역사회에 기여하는 교수가 되어 주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dr.kang@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