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사회일반

서울상상나라 27일 재개관…사전 예약제 운영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05-25 11:15:00
日 출입 인원 기존 3분의 1로 줄여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서울상상나라 감성놀이 포스터. (사진=서울시 제공) 2020.05.25.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윤슬기 기자 = 서울상상나라가 27일부터 재개관한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을 막고  생활 속 거리두기 준수 및 안전한 관람환경 조성 차원에서 출입 인원수는 제한된다. 

25일 서울시에 따르면 서울상상나라는 온라인 사전 예약제로 운영된다. 하루 출입 인원을 기존 2500명에서 3분의 1 줄인 800명으로 제한한다. 모든 관람객들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입장전 발열체크 및 마스크 착용 의무, 안전거리 유지 등 안전수칙을 준수해야 입장이 가능하다.

체험관 내부에는 직원이 상주해 수시로 소독을 진행하며, 휴게공간 재배치, 비말발생형 전시물 교체, 체험시간 조정 등을 통해 안전한 관람을  유도할 계획이다.

재개관과 함께 신규로 선보이는 상설전시인 '감성놀이'는 '나의 소리 세상(Sensitivity Development Playground – Sound World)'이라는 주제로 열린다. 우리 주변의 다양한 소리를 색다른 방법으로, 눈에 보이지 않지만 형태와 움직임으로 보고 느끼며 경험하는 체험전시다.

이 전시는 '소리 속으로' '모양이 된 소리' '소리 너머' 라는 3개 섹션으로 구성됐다. 어린이들이 소리를 탐색하고 느끼면서 공감각적으로 다양한 관점에서 만나는 소리를 경험할 수 있도록 총 11점의 전시물 등으로 이루어졌다.

이 외에도 심화교육프로그램 및 주말 체험교육프로그램을 진행한다. 

영유아놀이학교는 20개월에서 40개월 영유아와 부모가 함께 매주 주제에 따라 미술, 음률, 요리 등 다양한 놀이를 경험하는 통합교육프로그램이다. 6월2일부터 7월24일까지 반별 총 8회 진행한다.

어린이요리학교는 5~7세 어린이들이 직접 수수 떡갈비 김밥, 키위 새 쿠키, 프랑스 가정식 라따뚜이, 사과 빵을 요리하면서 바른 식습관에 대해 알아보고 음식에 흥미를 갖는 프로그램이다. 수업은 6월2일부터 6월26일까지 반별 총 4회 진행한다.

열린연극학교는 6~7세 어린이를 대상으로 자연을 닮은 우리들!이라는 주제로 우리 주변의 자연물과 자연현상을 관찰하여 표현해 보는 연극놀이 프로그램으로 6월3일부터 7월25일까지 반별 총 8회 수업이 진행된다.

6월 주말에는 땅속 비타민 당근 쿠키·레코드 피자(요리), 태양광멜로디 스피커(과학), 사계절 오르골(예술) 등 ‘소리’를 주제로 총 4종의 체험교육프로그램이 진행된다.

서울상상나라는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박물관협회가 주관하는 박물관 길 위의 인문학 지원 사업에 선정돼 초·중등 단체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서울상상나라는 유치원 개학에 맞춰 재개관하고 추후 상황 변동에 따라 단계적으로 운영을 정상화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yoonseul@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사회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