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도권 > 수도권일반

서울 구로구서 이태원 클럽 관련 70대 女확진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05-25 13:52:02
이태원 클럽 방문자→인천시 105번 확진자→구로구 37번 확진자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이영환 기자 = 18일 오후 서울 용산구 한남동 공영주차장에 마련된 코로나19 선별진료소에서 관계자가 방역잡업을 하고 있다. 2020.05.18.  20hwan@newsis.com
[서울=뉴시스] 윤슬기 기자 = 서울 구로구에서 이태원 클럽발(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했다.

25일 구로구에 따르면 신규 확진자는 수궁동에 사는 77세 여성 A씨이다. 구로구 37번 확진자인 A씨는 같은 동(洞) 주민인 인천시 105번 확진자의 접촉자이다.

인천시 105번 확진자(84·여)는 구로구민이다. 이태원 클럽을 다녀온 손자(용산구 28번 확진자)와 식사를 한 후 코로나19에 감염돼 확진판정을 받았다.

이에 A씨의 감염경로는 이태원 클럽 방문자(용산구 28번 확진자)→인천시 105번 확진자→A씨로 이어진다.

A씨는 지난 11일부터 2주간 자가격리 중이었다. 자가격리를 시작하며 받았던 검체검사에서는 음성이었다. 하지만 해제 시점인 지난 24일 다시 검사를 받았고, 25일 오전 양성판정을 받았다.

구 관계자는 "이동동선 등 추가정보는 역학조사 결과가 나오는대로 알려드리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yoonseul@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