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 > 광주/전남

전남도-신세계백, '직거래 장터 연중운영·온라인 판매' 협약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05-25 17:53:09
associate_pic
[무안=뉴시스] 배상현기자= 김영록 전라남도지사와 신세계 유신열 영업본부장이 25일 오전 광주시 서구 광주신세계백화점에서 전남 우수 농수특산물 판로확대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으로 신세계백화점은 전남에서 생산한 우수 농수특산물을 우선적으로 구매하고 지속적으로 판매할 예정이다.2020.05.25 (사진=전남도 제공) praxis@newsis.com

[광주=뉴시스] 배상현 기자 = 전남도와 신세계백화점은 25일 ‘코로나19’로 판매에 어려움이 큰 전남지역 농어가와 중소 업체의 농수축산물 판로확대를 위해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광주 신세계백화점에서 진행된 협약식에는 김영록 전남도지사와 유신열 신세계 영업본부장, 유근기 곡성군수, 서대석 광주서구청장, 김석기 농협전남지역본부장, 정임수 한농연전남연합회장, 김농선 한여농전남연합회장, 김재기 전남친환경농업인연합회장 등이 참석했다.

전남도와 신세계백화점은 전남 우수 농수특산물의 온·오프라인 판로 개척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상호 협력키로 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신세계백화점은 전남에서 생산된 우수 농수특산물의 지속적인 판매와 매출확대를 적극 지원, 광주 신세계백화점에서 22개 시군이 직거래장터 판촉행사를 연중 추진키로 했다.

또 온라인 판매망 확충과 지역 관광 홍보에도 앞장서기로 했다.

유신열 신세계 영업본부장 부사장은 “전남도와 농수축산물 판로확대 상생협력을 통해 고객 만족도 향상과 생산자 소득 증대, 지역경제 활성화를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지역 농수축산물 판로확대를 위해 온오프라인 직거래 판촉행사를 접목해 가겠다”고 밝혔다.

김영록 전남도지사는 “전남 농수축산물의 안정적이고, 지속 가능한 판매처를 확보해 생산자가 생산에 전념할 수 있게 됐다”며 “전국에서 친환경농산물이 가장 많이 생산되고 있는 전남 지역의 우수한 농산물을 전국적으로 알릴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돼 기쁘다”고 말했다.

한편, 전남도와 광주 신세계백화점은 ‘코로나19’로 위기에 빠진 농어가를 돕기 위해 지난 4월에 이어, 오는 28일까지 ‘전남 명품 농수특산물 상생장터’를 운영 중에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praxis@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전국 핫 뉴스

상단으로